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슈가맨3' 기획력 빛났다! '추노' OST로 소환된 신용남, 뭉클 감동 선사

기사승인 2020.01.11  12:02:17

공유
default_news_ad1

- [미디어비평]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미디어스=권진경] 10일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에는, 노래는 정말 유명하지만 가수와 노래 제목은 아무도 모르는 슈가맨이 등장하여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동안 수많은 슈가맨이 등장했지만, 이렇게 노래만 유명하고 가수, 노래 제목은 생소하기 그지없는 사례가 또 있었을까. 이날 <슈가맨3>에 등장한 슈가맨은 2010년 드라마 <추노> OST ‘바꿔’를 부른 글루미 써티스(Gloomy 30’s)였고, 안타깝게도 2015년 밴드가 해체되어 보컬을 맡았던 신용남만 <슈가맨3>에 출연할 수 있었다. 

“건반 김종천, 기타의 김선규, 베이스 고종의, 드럼 남정익, 보컬 신용남까지 이렇게 함께했던 저희는 글루미 써티스입니다. 반갑습니다.”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

글루미 써티스에게 흑역사로 남은 ‘서울 드라마 어워즈’ 축하 무대에 선 적은 있었지만, 방송에서 <바꿔>를 처음부터 끝까지 완곡한 것은 <슈가맨3>이 처음이라는 신용남은 과거 밴드를 함께했던 멤버들의 이름을 소개하며 뭉클함을 자아냈다. 신용남 또한 밴드 해체 이후 음악 활동을 이어나가기 위해 JTBC <히든싱어> 모창 능력자 등으로 방송 출연을 시도했으나, 제대로 주목받은 것은 이번 <슈가맨3> 출연이 처음이기에 여러모로 감회가 남달랐을 것 같다. 

<추노> OST였던 ‘바꿔’의 전주 구간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의 추격씬 BGM으로 사용되며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지만, 곡 전체를 아는 이는 드물었다. 심지어 글루미 써티스를 슈가맨으로 소개한 유희열도 전주 뒤에 노래가 있었는지는 최근에 알았다고 고백할 정도였다. 

진짜 유희열 팀이 ‘발굴’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글루미 써티스의 ‘바꿔’는 드라마 OST와 여러 예능의 배경 음악으로 사용되어 익숙하게 들리지만, 정작 가수와 노래 제목은 알려지지 않았던 씁쓸한 사례였다. 글루미 써티스는 <추노> OST로 사용된 ‘바꿔’가 좋은 반응을 얻자 상황이 나아질 것으로 기대를 했으나 크게 달라진 것은 없었다고 한다.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

역대급 음향사고였던 ‘서울 드라마 어워즈’ 축하 무대조차 전혀 이슈가 되지 않았고, 글루미 써티스는 ‘바꿔’의 전주만 기억되는 밴드로 잊혀지는가 싶었다. 그러나 <슈가맨3> 덕분에 많은 사람들이 각종 예능 BGM으로 애용된 노래의 정확한 제목을 알게 되었고 어떤 가수, 밴드가 불렀는지도 알게 되었다. 비록 글루미 써티스는 해체의 아픔을 겪었지만, <슈가맨3>을 통해 다시금 조명받게 된 보컬 신용남은 앞으로도 음악 활동을 하며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으면 하는 바람이다. 

가수와 노래 제목은 아무도 기억하지 못해도, 익숙한 음악의 힘을 믿고 재야에 묻혀있던 슈가맨을 세상에 널리 알린 <슈가맨3>의 기획력이 빛나는 순간이었다. 

연예계와 대중 미디어를 통해 세상을 보고자합니다.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http://neodol.tistory.com

권진경 칼럼니스트 knudol@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2
ad34
default_news_ad4
ad44
ndmediaus
ad4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6
ad48
default_setImage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