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KBS, 인터뷰 유출 의혹 해소 위해 ‘조사위원회’ 구성

기사승인 2019.10.09  22:44:49

공유
default_news_ad1

- “외부인사 포함된 조사위 구성, 빠른 시일 내에 결과 공개”...조국 관련 특별 취재팀 운영

[미디어스=김혜인 기자] KBS가 KBS법조팀과 검찰의 유착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 조사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9일 밝혔다.

조국 법무부 장관의 아내인 정경심 교수의 자산관리인 김경록 씨는 지난 8일 방송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유튜브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를 통해 KBS법조팀과 검찰의 유착 의혹을 제기했다. 9월 10일 KBS와 인터뷰한 내용이 검찰에 흘러간 것 같다는 것이다. 

(출처=KBS)

KBS는 당일 <뉴스9>리포트와 보도 자료를 통해 인터뷰 내용을 검찰에 유출하지 않았다고 반박했지만 의혹이 해소되지 않자 다음날인 9일 조사위를 구성하기로 했다.

KBS는 KBS시청자위원과 언론학자 등 외부 인사들을 참여시킨 조사위를 구성해 조국 장관 및 검찰 관련 취재·보도과정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그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KBS는 조사위의 진상조사가 진행되는 동안 ‘조국 장관 및 검찰 관련 보도를 위한 특별취재팀’을 구성해 관련 취재 및 보도를 담당하겠다고 밝혔다. KBS는 “특별취재팀은 통합뉴스룸 국장 직속으로 법조, 정치, 경제, 탐사 등 분야별 담당 기자들을 망라해 구성해, 국민의 알권리와 진실에 기반한 취재와 보도를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김혜인 기자 key_main@mediaus.co.kr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2
ad34
default_news_ad4
ad44
ndmediaus
ad4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6
ad48
default_setImage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