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로버트 패틴슨, 줄리엣 비노쉬의 감각적 SF스릴러 '하이 라이프' 개봉확정

기사승인 2019.10.08  13:22:49

공유
default_news_ad1

- [미디어비평]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미디어스] 지난해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상영 당시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은 감각적 SF 스릴러 <하이 라이프>[주연: 로버트 패틴슨·줄리엣 비노쉬, 감독: 클레어 드니, 수입/배급: ㈜올스타엔터테인먼트]가 10월 30일 개봉을 확정하며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하이 라이프>는 현재 프랑스 영화계를 이끄는 대표적 여성 영화감독 클레어 드니의 섬세하면서도 감각적인 연출이 돋보이는 영화다. 선택지가 없는 사형수들이 실험체가 되어 우주로 향하게 되고 태양계 넘어 깊고 어두운 우주, 세상과 완전히 고립된 채로 우주선에 갇혀 살아가며 이들이 마주한 혼란과 각기 다른 선택을 그린 이야기. 뛰어난 연출과 스토리 못지않게 로버트 패틴슨, 줄리엣 비노쉬의 열연 또한 깊은 인상을 남긴다는 평이다. 

영화 <하이 라이프> 포스터

최근 <조커>로 코믹스 영화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있는 DC 코믹스의 새로운 배트맨 시리즈 <더 배트맨>의 주연 배트맨에 캐스팅되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로버트 패틴슨은, 칸 영화제 심사위원장을 지낸 바 있는 클레어 드니 감독에게 매료되어 열렬한 구애 끝에 캐스팅되었다는 것이 알려져 화제가 되기도 했다. 여기에 줄리엣 비노쉬는 영화에서 이제껏 보여주지 않았던 치명적인 씬을 선보여 평단과 관객들을 놀라게 하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문라이트>, <유전>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자신들의 색을 선보이는 A24의 감각적 SF 스릴러로 관심을 받고 있는 <하이 라이프>는 이제껏 본 적 없는 공간으로 관객들을 초대할 예정이다. 해외 평단들은 “욕망, 신념 그리고 인류 본능으로 이루어진 깊은 우주로의 놀라운 여정” – Screen International, “위대한 영화감독의 필모그래피에 당당히 이름을 올릴 작품” – AV Club, “아포칼립스 끝에 놓인 인류에 대한 심오한 성찰” – IndieWire, 감독의 경력에 있어서 또 하나의 이정표“ – RogerEbert.com 등 <하이 라이프>에 호평을 남겼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 1차원의 이미지는 초록색 숲과 아이와 손을 맞잡은 우주인 복장으로 평화스러운 느낌을 선사한다. 하지만 실상은 우주 속 실험을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영화를 본 후는 전혀 다른 감정을 느끼게 될 예정이다. 또한 감독의 의도와 장면을 해석하는 재미도 선사하는 <하이 라이프>는 우주 속 실험체라는 존재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며 관객들과 만남을 준비하고 있다. 감각적 SF 스릴러 <하이 라이프>는 오는 10월 30일 개봉한다.

연예계와 대중 미디어를 통해 세상을 보고자합니다.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http://neodol.tistory.com

너돌양 knudol@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2
ad34
default_news_ad4
ad44
ndmediaus
ad4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6
ad48
default_setImage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